계열사 사명에도 'HDC' 붙여 정체성 제고

이달 초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한 현대산업개발그룹이 그룹 명칭을 'HDC그룹'으로 바꾸고 계열사 사명에도 일제히 'HDC'를 붙인다.

현대산업개발그룹은 CI(기업이미지)를 'HDC'로 확정하고 자회사와 관계사 사명에 반영해 변경했다고 11일 밝혔다.

HDC는 'Hyundai Development Company'의 약자로 현대의 전통을 계승하면서 디벨로퍼로서 도시와 삶의 가치를 높이겠다는 그룹의 철학이 담겨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그룹 계열사들의 사명은 HDC현대산업개발, HDC아이앤콘스, HDC현대EP, HDC현대PCE, HDC아이파크몰, HDC신라면세점, 호텔HDC, HDC아이콘트롤스, HDC자산운용, HDC아이서비스, HDC영창, HDC스포츠 등으로 변경된다.
다만 지난해 인수한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114'는 HDC를 붙이지 않는다.

HDC는 이번 사명 변경과 CI 통합으로 그룹의 정체성과 사업의 연결성을 높이고 HDC그룹만의 새로운 서비스와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자회사·관계사를 통해 건설 및 부동산 개발, 제조 및 건자재, 부동산 운영, IT, 금융 및 자산관리, 문화 스포츠 등 다양한 영역의 사업연결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HDC 관계자는 "앞으로 사업회사와 자회사 간 시너지를 통한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 창출로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하는 HDC만의 브랜드 도시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