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영상] ‘검법남녀’ 정유미 “정재영, 호랑이 같아 보였는데 실제론 달라”

배우 정유미가 MBC 월화드라마 ‘검법남녀’에 함께 출연한 선배 정재영을 만난 느낌을 전했다.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정재영, 정유미, 이이경, 박은석, 스테파니 리, 노도철 PD가 참석했다.

MBC 검법남녀 촬영 분위기에 대한 질문에 대해 정유미는 "이번 드라마는 함께하는 인물들의 끈끈함이 중요하기 때문에 어느 한 사람이 모난 성격이면 힘들었을 것 같다"면서 "다행스러운건 함께하는 배우들이 좋은 분들이기 때문에 촬영 현장에 가는 게 즐겁다"고 말했다.
이어 선배인 배우 정재영에 대한 이야기도 언급했다. 정유미는 "정재영 선배를 처음 봤을 때 약간 호랑이 같아 보였지만 실제로는 너무 재밌는 사람"이라면서 "현장에서 선배와의 어울림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MBC ‘검법남녀’는 피해자를 부검하는 괴짜 법의학자 백범(정재영)와 가해자를 수사하는 초짜 검사 은솔(정유미)의 특별한 공조를 담은 작품이다. 오는 14일 오후 10시 첫 방송.

신세원 한경닷컴 기자 tpdnjs022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