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정려원, 로코 여왕의 귀환
'4차원 러블리 단새우 패션'
‘기름진 멜로’ 장혁, 킹스맨 뺨치는 슈트 액션

기름진 멜로

로맨틱 코미디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로 정려원과 장혁이 돌아왔다.

7일 첫 방송을 선보인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연애담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주방 활극이다. 이미 방송 전 공개된 티저를 통해 정려원, 이준호, 장혁 세 사람의 특급 케미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1~2회에서는 결혼을 하루 앞둔 단새우(정려원 분)에게 두칠성(장혁 분)과 서풍(이준호 분)이 결혼을 만류하는 것으로 묘한 긴장감이 그려졌다. 또한, 드라마의 흥미진진하고 빠른 전개와 함께 정려원의 패션도 급속도로 주목을 받고 있다. 하얀 티셔츠와 풍성한 롱스커트, 니트를 어깨에 걸치기도 했고, 두칠성과 서풍이 대치하는 장면에서 선보인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와 블랙 자켓, 하늘색 팬던트가 돋보이는 언발런스 귀걸이 등의 정보가 이미 SNS를 통해 빠르게 퍼지기도 했다. 앞으로도 정려원이 보여 줄 다양한 ‘단새우 패션’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장혁은 ‘기름진 멜로’를 통해 슈트 액션을 선보인다.
장혁은 완성도 높은 액션 장면을 만들기 위해 액션 팀과 여러 번 합을 맞추며 환상적인 액션 장면을 보여주고 있다.

'기름진 멜로' 장혁

장혁은 정려원에게 첫 눈에 반하는 두칠성을 분해 코믹하면서도 순수한 캐릭터를 만들어 냈다.

‘기름진 멜로’ 제작진은 “명불허전 장혁의 액션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상황과 환경을 이용하는 장혁의 액션 내공, 정통과 코믹을 넘나드는 장혁의 다채로운 액션이 보는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역시 장혁’이라는 감탄사가 나올 정도로 현장에서 완벽한 모습을 보여줬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드라마 ‘기름진 멜로’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저녁 10시 방영한다.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