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지방선거 슬로건 발표
자유한국당은 25일 6·13 지방선거에서 쓸 슬로건을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로 정했다.

한국당은 이날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선거 현장에서 쓸 슬로건과 로고송을 공개했다. 한국당은 “문재인 정권 1년 만에 행정·사법·언론·교육 등 사회의 모든 분야가 국가사회주의로 넘어가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기 위한 것”이라며 슬로건 채택 취지를 설명했다. ‘文정권 1년, 얇아진 지갑! 오른 물가! 늘어난 세금!’ ‘퍼 쓰는 세금. 돌아온 세금폭탄!’ ‘경제가 죽고 있다. 그래도 경제는 자유한국당!’ 등의 경제 관련 슬로건도 각 후보자들이 사용하도록 권장했다.

현장 유세차 등에 사용할 음악도 선정했다. 인기 동요인 ‘상어가족’을 비롯해 트로트인 ‘사랑의 배터리’ 등 네 곡을 각색해 중앙당 및 시·도당의 공식 로고송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아이유의 ‘좋은날’, 박상철의 ‘무조건’ 등의 가요를 비롯한 15개 곡도 후보자용 로고송으로 활용한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