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가 업종별 무이자 할부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카드는 전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최대 12개월 무이자 할부 이벤트를 6월 말까지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기간 동안 대형마트, 할인점, 학원, 학습지, 서점, 가구, 약국, 차량 정비, 대학교 등록금은 2~3개월, 백화점, 온라인 쇼핑, 병원, 한의원, 손해보험, 여행, 항공, 숙박, 면세점, 의류 및 아웃도어, 국세·지방세는 2~6개월 무이자 할부 서비스가 제공된다.

특히 가전업종에서는 100만원 이상 결제 시 12개월 무이자 할부, 5만원 이상이면 10개월 무이자 할부 서비스가 제공된다.
신한카드는 해외거래액의 할부 거래도 제공한다. 6월 말까지 5만원 이상 해외 거래 건을 할부 전환하면 2~3개월 무이자 혜택을 이용할 수 있다.

무이자 할부 거래 건은 포인트, 마일리지 적립이 안되고 신한BC카드와 법인카드는 행사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사용액이 큰 업종을 중심으로 무이자 할부 서비스를 제공하는 만큼 가정의 달 선물이나 여름 휴가를 미리 준비하는 고객의 부담이 조금이나마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