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피아 게임 스마트폰 버전
이용자·매출 다변화 집중

룽투코리아(4,430115 -2.53%)는 룽투게임이 개발한 모바일 보드형 추리 게임 '신나는 늑대 인간 사냥 (가칭)'의 국내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룽투코리아의 모회사인 룽투게임은 중국 최대 모바일 게임사다.

신작은 오프라인에서 즐기던 보드형 추리 게임인 '마피아 게임'의 스마트폰 버전이라 할 수 있다. 이용자는 시민, 경찰, 마피아 등의 역할을 맡으며 마피아를 제거해야 승리하게 된다.

룽투코리아는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및 서비스 준비에 만전을 다하고 있다. 양성휘 룽투코리아 대표는 "모바일 영역에서 새롭게 시도되는 보드형 추리 게임 신나는 늑대 인간 사냥을 통해 이용자 및 매출 다변화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