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봉사단과 우리농업지키기운동본부는 지난 16일 서울 서대문구 '서대문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후원 물품을 전달하고 직접 준비한 삼계탕을 함께 나눠 먹는 등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NH농협카드 봉사단은 2013년 '나누는 기쁨, 행복한 동행' 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만든 봉사 동아리다. 복지관 봉사활동, 농촌 일손 돕기, 불우 이웃돕기 등 매월 정기적인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은"어려운 우리이웃과 주변을 돌아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 및 사회취약계층에 대한 봉사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사랑과 인정이 넘치는 공동체를 만들어 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