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이글스 사전 비행 /사진=연합뉴스

17일 오전 서울 상공에서 전투기 편대의 굉음이 들려왔다. 이는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블랙이글스는 오는 21일 서울 국회의사당 상공에서 열릴 국회의원 태권도 연맹이 주최하는 '평화의함성' 행사 축하 비행을 위해 사전 점검한 것이다.

공군은 "17일 오전 10시와 오후 3시에 사전 비행이 계획되어 있다"며 "서울시청과 서울시교육청, 서울의 전 구청, 국회사무처에 사전 공지했다"고 밝혔다.

네티즌들은 SNS를 통해 "서울 상공에 전투기 나는 소리 심하네요", "무서워 죽겠네, 무슨 일이지?", "왜 종로구 한복판에 전투기 편대가 날아다녀요?" 등의 관심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