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방송 캡쳐

/사진=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방송 캡쳐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의 한고은이 감우성과 김선아의 관계를 인정했다.

17일 방송된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 강석영(한고은)은 전남편 손무한(감우성)과 안순진(김선아)이 다정하게 손을 잡고 집에 들어가는 모습을 목격했다. 이후 그는 안순진을 몰래 불러냈다.

강석영은 안순진에게 “안심되기도 하고, 서운하기도 하고. 돌렸나봐요. 그 사람 마음을. 부럽네요. 잘 부탁해요”라고 말했다.
그러자 안순진은 “저도 부탁이 하나 있는데. 이든이(정다빈) 여기 두고 가세요. 봐서 좋다고 해서요. 한 번도 안 찾아갔다고 가슴 아파했고요”라고 털어놓았다.

이에 강석영은 “하나도 버거울 텐데 둘이나 두고 가네요. 안 보고 갈 수 있을 것 같아요”라며 “필요한 거 있으면 언제든 연락해요”라고 했다.

안순진은 “시카고 대학에서 연구 중인 임상 약 좀 알아봐주세요. 시도해도 되는 건지”라고 부탁했고, 강석영은 곧바로 알아보겠다고 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