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한고은이 결혼 후 애교가 생겼다고 말했다.

한고은은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일일 MC로 출연해 이 같이 밝혔다. 그는 “나도 내가 애교가 많을 줄 몰랐다”며 “결혼한 뒤 (애교가) 생겼다”고 털어놨다.

이날 소이현·인교진 부부의 VCR을 보던 출연진은 소이현의 애교 넘치는 모습을 보며 감탄했다. 한고은은 “나도 소이현과 비슷하다”며 “신랑이 유머러스하고 장난을 잘 친다. 그러다보니까 신랑과 어울리면서 나도 그러고 있더라”고 덧붙였다.

이 때 노사연이 나섰다. 그는 “나도 애교가 많다”면서 “그런데 사람들이 안 받아줄 뿐이다”고 덧붙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