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 코리아(대표 박성철)는 언리얼 엔진 개발자 컨퍼런스인 '언리얼 서밋 2018 서울(Unreal Summit 2018 Seoul)'을 오는 5월 18일 서울 코엑스 그랜드볼룸과 컨퍼런스룸(북)에서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2010년 처음 시작해 이번에 여덟 번째를 맞이하는 '언리얼 서밋'은 언리얼 엔진의 최신 기술 및 정보를 개발자들과 공유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언리얼 엔진 컨퍼런스다.

매년 '언리얼 서밋'을 찾는 에픽게임즈 팀 스위니 대표가 올해도 '언리얼 서밋 2018'의 기조연설을 발표하며, 이외에도 국내외 언리얼 엔진 전문가들이 다양한 세션들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엔터프라이즈 트랙이 신설돼 최근 들어 크게 주목 받고 있는 게임 외 산업 분야 언리얼 엔진 사용자들의 관심을 끌 전망이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언리얼 서밋'이 2010년 이래로 해마다 참석 인원 기록을 경신하며 그 규모를 키워갈 수 있었던 것은 언리얼 엔진에 대한 개발자분들의 큰 관심 덕분"이라면서 "올해 역시 최고의 강연을 들으실 수 있도록 자리도 더 많이 준비하고, 게임뿐만 아니라 산업 분야의 트랙까지 준비했으니 개발자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석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