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위례신도시 내 하남권 상업용지 및 준주거용지 총 11필지를 공급한다고 16일 밝혔다.

인근 8개 블록 5000가구 이상의 공동주택을 배후수요로 둔 노른자 상권으로 내년 5월부터 토지 사용이 가능하다. 공급예정 금액은 일반상업용지는 3.3㎡(평)당 3140만원, 준주거용지는 2119만~2162만원이다.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1인당 신청 필지 수 제한도 없다. LH는 경쟁입찰을 통한 최고가 응찰자를 계약자로 정하게 된다. 공급 일정은 26일 입찰신청, 다음달 2~3일 계약을 맺을 예정이다.

LH청약센터(apply.lh.or.kr)를 통해 인터넷으로만 입찰 신청할 수 있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