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 주차장에서 신형 벨로스터, 아반떼 스포츠로 수업
-서킷 스포츠 주행 '스포트+ 클래스' 신설 예정


현대자동차가 '2018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의 기초 입문 과정인 'Fun 클래스'를 열고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는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공인 레이싱 스쿨로 올바른 운전법과 운전의 재미를 알리기 위해 마련한 일반인 대상 드라이빙 교육 프로그램이다.


올해 커리큘럼은 기초 입문 과정 'Fun 클래스', 스포츠 드라이빙 중급 과정인 '스포트 클래스', 중상급 과정인 '스포트+ 클래스', 레이스 입문을 위한 심화 과정인 '레이스 클래스' 등 참가자의 수준에 맞춘 다양한 클래스로 운영한다. 5월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대공원 주차장(경기 과천시 소재)에서 진행할 예정이며 참가 비용은 인당 6만원이다.
'Fun 클래스'는 이론 교육은 물론, 참가자들이 직접 신형 벨로스터와 아반떼 스포츠를 운전해 긴급제동 및 긴급회피, 저마찰로 주행, 원 선회 주행, 슬라럼 주행 등의 드라이빙 스킬을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수료한 참가자에게는 수료 인증서를 제공하며 향후 상급 클래스까지 단계별 이수가 가능하다.

중급 운전자를 위한 스포트+ 클래스는 상반기 중 5월19일과 6월9일에 인제스피디움에서 각각 총 두 번 개최할 예정이며 신청 접수는 추후에 진행한다(하반기 신청도 추후 접수 공지 예정).

1년 이상의 운전 경력을 가진 사람이라면 누구나 현대차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 및 현대차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hyundaidrivingacademy)를 통해 4월16일 오전 10시부터 매진 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선착순으로 참가가 확정되며 기타 문의사항은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운영 사무국에 이메일(hda_0930@naver.com)을 통하면 된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렉서스 LS, EV 버전도 나올까?
▶ [하이빔]자동차, '생산-판매-개발'이 분리되는 이유
▶ 마이바흐, 최초 SUV 컨셉트 베이징서 공개
▶ 현대차 'i30 N TCR', 내구레이스에 앞서 예열 완료
▶ 아우디, 1분기 글로벌 실적 신기록 달성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