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D에 100명… 전 부문서 경력·신입 뽑겠다”
숙박예약업체 야놀자는 올해 300명 이상의 직원을 신규 채용하겠다고 16일 발표했다.

이수진 야놀자 대표. 한경DB

연구개발(R&D) 분야에서 100명 이상을 뽑는 것을 비롯해 사업개발, 마케팅, 영업기획, 건축시공, 인테리어 디자인, 인사, 법무, 총무 등 10여개 직군에서 경력·신입사원을 대거 충원한다는 계획이다. 김우리 야놀자 피플파트너실장은 “지난해에도 R&D 조직을 중심으로 280여명을 채용해 전년 대비 고용 증가율이 32.5%에 달했다”며 “다각화된 사업 포트폴리오에 따라 전 부문에 걸쳐 대규모 채용이 이뤄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야놀자는 호텔예약 서비스업체 호텔나우, 레저·여행상품 판매업체 레저큐를 인수하는 등 사업영역을 계속 넓히고 있다. 해마다 매출이 늘어 지난해 1005억원을 기록했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