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사진=쏘스뮤직 제공

걸그룹 여자친구가 30일 컴백을 확정 짓고, 새 미니앨범 스케줄러를 공개했다.

여자친구는 오늘(16일) 자정, 공식 SNS를 통해 여섯 번째 미니앨범 'Time for the Moon Night'의 컴백 일정을 담은 스케줄러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공개된 스케줄러에는 30일 새 미니앨범 'Time for the Moon Night' 발표에 앞서 그리팅, 콘셉트 포토, 트랙리스트, 노랫말, 티저 영상, 하이라이트 메들리 등 다양한 콘텐츠 공개 일정이 빼곡히 적혀 있다.

여자친구는 이번 공식 스케줄러를 시작으로 새 미니앨범 'Time for the Moon Night'의 짜임새 있는 고퀄리티의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특히, 여자친구는 그간 탄탄한 스토리텔링이 담긴 콘텐츠를 앞세워 좋은 콘텐츠의 힘을 보여준 만큼 이번 새 앨범을 통해 어떤 콘텐츠와 콘셉트를 공개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여자친구의 컴백은 지난해 9월 발표한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RAINBOW)' 이후 7개월 만이다.
여자친구는 데뷔곡 '유리구슬'을 시작으로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 '핑거팁', '귀를 기울이면', '여름비'까지 연속 흥행에 성공하며 국민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최근에는 일본 데뷔에 앞서 사전 프로모션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일본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기자회견 및 프리미엄 쇼케이스, 언론 매체 인터뷰, 대규모 페스티벌 참석 등 사전 프로모션을 통해 여자친구는 데뷔 전부터 현지 주요 언론들의 집중적인 관심을 받으며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친 바 있다.

이처럼 국내를 넘어 아시아로 인기의 영역을 넓히며 K팝 대표 걸그룹으로 입지를 다지고 있는 여자친구가 이번 새 앨범을 통해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여자친구는 30일 여섯 번째 미니앨범 'Time for the Moon Night' 발표를 앞두고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