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영국 프로축구 첼시 구단의 여자 축구단 첼시 레이디에서 뛰고 있는 지소연 선수를 공식 후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쌍용차는 지난달 23일 영국 런던의 첼시 홈구장인 스탬퍼드 브리지에서 후원 협약식을 열고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티볼리를 전달했다.

지소연은 영국 내 쌍용차 홍보대사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그는 “후원에 감사하다”며 “글로벌 무대에서 꾸준히 활약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임한규 쌍용차 해외영업본부장(전무)은 “지소연 선수가 브랜드 인지도 향상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쌍용차는 최근 한국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 리그) FC 안양과 스폰서십을 체결하는 등 마케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안녕하세요,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