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 포함한 317가구 구성

호반건설은 서울 구로구 개봉5구역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개봉5구역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은 서울특별시 구로구 개봉동 68-64 일대에 지어진다. 지하 3층∼지상 24층 3개동의 아파트 317가구(임대 33가구 포함)와 근린생활시설 등을 짓는 사업이다. 2019년 10월 착공 예정이고, 공사비는 666억원 규모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회사 신용도, 브랜드 인지도, 사업 조건 등 전반적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조합 및 조합원들과 협력해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개봉5구역 주택재건축 사업은 남부순환로 오류 IC와 인접했고,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구로산업단지가 가까운 편이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