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항공이 트립어드바이저가 선정하는 2018년 세계 최고 항공사에 올랐다. 트립어드바이저가 매년 발표하는 트래블러스 초이스 어워즈(Travelers’ Choice Awards)는 1년 동안 항공사를 이용해본 고객이 매긴 평점과 후기를 바탕으로 서비스 품질과 가치를 평가해 선정한다.

싱가포르항공은 좌석 공간과 편안함, 고객 서비스, 가격 대비 만족도, 청결도, 기내식, 체크인·탑승 안내, 무선인터넷과 TV, 영화 등 기내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 등 7개 부문에서 최고 점수를 받았다. 특히 이코노미클래스와 퍼스트클래스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으며 세계 최고 항공사 타이틀뿐만 아니라 아시아 최고 항공사에도 이름을 올렸다.

유럽 최고 항공사에는 유럽 대형 항공사 부문과 비즈니스클래스, 이코노미클래스 등 3개 항목에서 최고점을 받은 터키항공이 2년 연속으로 선정됐다.

이선우 기자 seonwoo.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