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소지섭이 4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예능 '숲속의 작은 집'(연출 나영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소지섭은 이날 행복에 대한 생각과 자신의 실생활에 대해 털어놨다. 또 추천해주고 싶은 인물을 송승헌으로 꼽기도 했다.

소지섭, 박신혜가 출연하는 '숲속의 작은 집'은 오프 그리드(Off Grid)를 소재로 하여 외딴 산 속 아무도 살지 않는 곳에 들어가는 소지섭, 박신혜가 오프 그리드 하우스에서 지내는 모습을 리얼하게 그려낸 프로그램으로 오는 6일 첫 방송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