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롯데제과 제공

롯데제과(170,0001,000 0.59%)는 '라이트 엔젤'의 광고모델로 패션스타 한혜진을 발탁했다고 4일 밝혔다.

한혜진은 인기 예능 프로그램 MBC '나혼자 산다' 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방송을 통해 인기를 높이고 있다. 한혜진은 평소 자기 관리가 철저한 모습을 보여주며 젊은 여성층에게 닮고 싶은 인물로 꼽히고 있다. 롯데제과는 이 같은 한혜진의 이미지가 '라이트 엔젤'의 제품 콘셉트를 가장 잘 표현할 것으로 판단해 이번 광고모델로 발탁했다.
광고 영상 속 한혜진은 운동 후, 화보 촬영 날, 늦은 밤 등의 일상을 선보이며 '라이트 엔젤'을 간식으로 즐긴다. '라이트 엔젤' 광고 영상은 TV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롯데제과 '라이트 엔젤'은 초코, 녹차, 바나나 등 총 3가지 맛이며, 파인트 제품과 컵 제품 2가지의 포장형태로 구성된다. 파인트 제품은 일반 아이스크림 대비 삼분의 일 수준인 280kcal, 컵 제품 역시 89kcal로 열량의 부담을 줄였다. 설탕을 사용하지 않고 국화과 스테비아의 잎에서 추출한 천연감미료 스테비올배당체를 사용했다. 또한 일일 섭취 권장량(25g)의 50%에 해당하는 12.5g의 식이섬유가 함유돼 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