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오마이걸 반하나 승희, 유아, 지호, 미미가 3일 오전 서울 회현동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첫 유닛 팝업 앨범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공연을 펼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