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소외아동 과일 지원사업 통해 상큼한 나눔 실천

KB금융은 지난 2일 오후 서울 노원구에 위치한 월계종합사회복지관에서 꿈을주는과일재단에 소외 아동·청소년 가정을 대상으로 복지 및 문화콘텐츠 증진을 위한 '꿈을주는과일' 후원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꿈을주는과일은 2013년을 시작으로 KB금융이 꿈을주는과일재단과 함께 서울시 노원구 내의 종합사회복지관 7곳과 연계해 결손 및 저소득층 아동·청소년 가정에 신선한 제철과일을 지원해주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청소년기 아이들에게 과일을 주기적으로 지원해 부족한 영양소를 보충하고, 건강한 심신을 가진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도와주는 것이 이 사업의 주된 목적이다.
KB금융은 또 매월 과일과 함께 청소년들에게 필요한 도서를 선정하여 희망자에게 제공하는 도서 지원 및 소외 아동과 부모가 함께하는 나들이 체험활동과 같은 문화 지원을 통해 가족간의 유대감 형성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단순한 구호 물품이 아닌 과일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아이들에게 작은 행복이 전해졌으면 한다" 며 "앞으로도 KB금융은 사회의 소외계층을 위해 다양하고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전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LL 참여기간 : 2018.09.21~2018.1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