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재정부가 232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도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금융분야 기관 중 유일하게 최고등급인 S등급을 받았다.

29일 기재부와 HUG에 따르면 HUG는 서비스 품질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으며, 지난해 A등급보다 향상된 S등급을 받아 최우수 기관으로 평가됐다. HUG는 고객과 직원이 함께 어울리는 문화행사 데이, 도시재생 전담 콜센터 상담지원 등을 실시했다.

또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HUG-I 애플리케이션'을 통한 내 집 관련 정보 제공을 강화하고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주택업계 실무자 워크숍을 열어 의견을 공유했다.

이재광 HUG 사장은 “이번 S등급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국민 눈높이에 맞는 주요 고객별로 차별화된 고객만족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