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수지가 26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할머니네 똥강아지'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어린 손주부터 성인이 된 손주까지 격한 세대 차이를 안고 격하게 만난 두 세대가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해가는 과정을 그리는 조손공감(祖孫共感) 리얼 버라이어티쇼다. 오는 29일 첫 방송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