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국무역대표부(USTR) 대표가 한국 유럽연합(EU) 아르헨티나 호주 브라질 캐나다 멕시코 7개국이 철강 관세 부과 대상에서 빠진다고 밝혔다.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22일(현지시간) 미 상원 재무위원회에 참석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철강 관세 부과에 대한) 생각은 일정한 기준에 기반하고 있다”며 “이들 나라에 대해서는 (일단) 관세 부과를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하원 세입위원회 청문회에서 “캐나다와 멕시코의 철강 관세 면제 여부는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 개정 협상 결과에 달려 있다”며 “한국도 우리와 한·미 FTA를 개정하는 절차를 밟고 있기 때문에 비슷한 상황에 놓여 있다”고 말했다.

워싱턴=박수진 특파원 ps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