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임 연락두절

이태임 연락두절, 이태임 은퇴 선언

배우 이태임이 열애설과 임신설 등에 휘말린 가운데 소속사 측이 확산을 자제해달라고 호소했다.

20일 한 매체는 "이태임이 연상의 사업가와 열애 중"이라며 "현재 해외 체류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이태임의 소속사 측은 "이태임과 연락두절 상태라 어떤 답을 드릴 수가 없다"며 "우리도 이태임의 임신설과 열애설을 접했으나 이와 관련해 답해드릴 수 있는 부분이 없어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어 "지극히 개인적인 루머가 공공연히 나돌고 있어 당황스럽다"며 "추측성 보도나 루머 확산을 자제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앞서 이태임은 지난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여러 생각과 고통 속에서 지난 날 너무 힘들었다. 앞으로 평범한 삶을 살아가기로 결정했다"며 은퇴를 선언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