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단 소속 여배우를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소환 된 연극연출가 이윤택 씨가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이날 이윤택은 "피해자들에게 진심으로 사죄드린다.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윤택은 1999년부터 2016년 6월까지 여성 연극인 16명을 상대로 성폭력을 가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윤택을 상대로 위력으로 성폭력을 저지른 사실이 있는지, 있다면 구체적인 경위는 무엇인지 등을 캐물을 계획이다.

/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