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디엠 '광교 더샵 레이크시티'
부대시설 31개… 19일 청약

부동산 개발업체 엠디엠이 경기 수원 광교신도시에서 서울 강남권 고급 아파트 못지않은 부대시설을 갖춘 대규모 오피스텔을 선보인다.

엠디엠은 15일 수원 원천동 605 일대에서 ‘광교 더샵 레이크시티’ 오피스텔 모델하우스를 공개한다. 포스코건설이 시공하는 이 단지는 대지 4만1000㎡에 지상 49층 4개동 1805실(전용 21~82㎡)로 이뤄진다.

원룸부터 소형 아파트와 같은 아파텔까지 7개 타입을 마련했다. 1~2인 가구와 실버세대 등 다양한 수요층이 거주할 수 있다. 고층으로 지어져 인근 광교호수공원 등이 내다보이고 동간 거리가 100m를 넘어 프라이버시가 보호된다. 단지 안에 약 3만7000㎡의 조경공간과 1.2㎞에 달하는 단지 내 산책로를 조성하고 조각공원, 센트럴플라자, 어린이놀이터 등도 마련한다. 단지 앞에 신수원선 원천역(가칭)이 들어설 예정이다.
31개 부대시설이 들어서는 커뮤니티시설 면적만 6800㎡로 웬만한 강남재건축 단지보다 크다. 이곳에 광교신도시에서 처음으로 2층 높이에 25m 4개 레인으로 이뤄진 실내수영장과 피트니스센터, 460㎡ 규모의 실내체육관, 모든 타석에 스크린이 설치된 골프연습장 등을 배치한다.

아침점심저녁 식사를 제공하고 지인과 와인바를 이용할 수 있는 클럽라운지(사진)도 운영한다. 이들 시설을 책임질 전문업체를 선정하고 ‘커뮤니티매니저’가 룸클리닝, 세탁서비스 등 호텔에서나 가능하던 컨시어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오는 19일 아파트투유에서 인터넷 청약을 받는다. 전매제한이 없고 주택임대사업자 등록 때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는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