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를 떠난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가 첫 솔로곡 '리멤버 미'를 공개했다. 하지만 이는 유출된 것이었다.

14일 애플뮤직에는 티파니의 솔로곡 '리멤버 미'가 공개됐다. 영화 '코코' 속 동명의 OST를 커버한 노래다.

갑작스럽게 신곡이 발표된 것과 관련해 티파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계획한 것을 제대로 보여드리기 전에 유출이 되고 말았다"며 "새 사진과 새로운 버전의 '리멤버 미'를 즐겨달라"고 밝혔다.

이어 "내가 창작할 수 있고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공간을 계획 중이다. 곧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리겠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티파니는 녹음실에서 신곡을 녹음하는 듯한 영상을 추가로 게재해 기대를 모았다.

한편 티파니는 지난해 10월 SM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 만료 후 약 5개월 만에 첫 솔로곡을 발표하며 본격적인 홀로서기를 알렸다. 현재 티파니는 미국에서 연기를 공부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