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호야 / 사진제공=글로리어스 에터테인먼트

가수 호야 / 사진제공=글로리어스 에터테인먼트

그룹 인피니트 출신 호야가 14일 오후 6시 첫 번째 미니음반 선공개곡 <엔젤(Angel)>을 발표하고 본격 솔로 가수의 행보를 시작한다.

소속사 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새로운 분위기를 연출한 호야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 음반의 수록곡 ‘엔젤’은 호야가 직접 작사해 더 관심을 끈다. 래퍼 겸 프로듀서 니화(Niihwa)가 작곡을 맡았다. 반복되는 후렴구와 알앤비(R&B), 퓨처 베이스 장르가 어우러져 몽환적인 느낌이라고 한다.

글로리어스 관계자는 “‘엔젤’은 호야와 니화가 처음 작업한 곡이다. 오랜 시간 정성을 들였다”고 했다. 아울러 “호야는 안무에도 직접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뮤직비디오 역시 안무를 살리기 위해 애썼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