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랜드가 튤립축제 개막 이틀을 앞두고 14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을 찾아, 튤립 화분 500개를 시민들에게 무료로 증정하고 포토타임도 가졌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