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NCT 새 멤버로 합류한 정우, 루카스, 텐이 데뷔 소감을 밝혔다.

NCT는 14일 오후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정우는 "새롭게 NCT에 합류해 데뷔하게 됐다. 긴장되고 설레는데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루카스는 "이번에 NCT 합류하게 돼 행복하다. 좋은 무대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쿤은 "중국에서 멤버들과 데뷔 무대를 했었는데 한국에서 하게 되니 새로운 기분이다. 열심히 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NCT 2018은 18명의 멤버가 참여한 초대형 프로젝트다. 서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서울팀 NCT 127, 멤버들이 다양한 조합을 이뤄 활동하는 유닛을 일컫는 연합팀 NCT U, 10대 멤버로 구성된 청소년 연합팀 NCT DREAM 등 다양한 구성과 매력을 하나의 앨범 안에 모두 담았다.

NCT 새 앨범 'NCT 2018 EMPATHY'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현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