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배우 동하가 ‘추리의 여왕2’에 특별 출연한다.

동하는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극본 이성민, 연출 최윤석 유영은)’에서 공무원 시험을 준비 중인 공시생 박기범 역으로 특별 출연을 앞두고 있다.

극 중 박기범은 지난주, 명예경찰을 그만 둔 유설옥(최강희)이 3월14일 방송부터 노량동으로 들어가 본격적인 시험 준비를 시작하면서 만나게 될 인물. 노량동에 상주하는 공시생이지만 공부에는 큰 관심이 없는 것이 특징으로 특별한 사연에 관심이 쏠린다.

더불어 노량동에서 새롭게 발생하는 사건 때문에 형사 하완승(권상우), 추리퀸 유설옥과 얽히고설키며 이야기를 펼쳐나간다고. 그가 어떤 역할을 하게 될지 주목되며 오늘 방송의 색다른 재미를 짐작케 하고 있다.
‘추리의 여왕2’ 제작진은 “동하의 이번 출연은 수장 최윤석 감독님과의 ‘김과장’ 인연으로 성사됐다. 드라마의 활력소 담당을 톡톡히 하게 될 것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동하는 철부지 재벌2세로 눈도장을 찍은 드라마 ‘김과장’을 비롯해 ‘이판사판’, ‘수상한 파트너’ 등 작년 한해 다채로운 연기 활동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드러내왔다. 이에 과연 ‘추리의 여왕2’에서는 권상우, 최강희와 함께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지 시청자의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한편, 새 인물과 에피소드로 무장하고 찾아오는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 5회는 금일(14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사진제공: KBS2 ‘추리의 여왕 시즌2’ 문전사)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