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사진제공=’제이워크’ 김재덕 인스타그램

사진제공=’제이워크’ 김재덕 인스타그램

그룹 제이워크(김재덕, 장수원)의 팬클럽이 제이워크 데뷔 16주년을 기념해 700여 만원을 기부했다.

제이워크의 팬클럽 폴리스는 회원들이 직접 모금한 689만 6100원을 희귀난치병 레트 증후군에 걸린 황하늘 양에게 전달했다. 지난해 9월 방송된 MBC ‘나누면 사랑’에서 황 양의 소식을 접한 폴리스는 네이버 패피빈 모금함을 통해 황 양에게 후원금을 전달했다.

제이워크 팬클럽은 지난해 3월 14일 제이워크 데뷔 15주년을 맞이해 김동민 아동에게 기부를 진행하기도 했다. 앞으로도 제이워크 데뷔 축하의 의미로 매년 3월 초 제이워크와 팬클럽 폴리스의 이름으로 기부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