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건설이 오는 16일 경기 고양시 지축지구에서 ‘고양 지축지구 중흥S-클래스’ 모델하우스를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이 단지는 고양시 지축지구 B-6블록에 들어선다. 지하 최저 2층~지상 최고 29층 7개동 규모 단지다. 전용면적 △72㎡ 166가구 △84㎡A 483가구 △84㎡B 83가구 등 총 732가구로 구성된다.

주변 교통 인프라가 좋은 편이다. 수도권 지하철 3호선 지축역이 도보 10여분 거리에 있다. 이 역을 이용하면 서울 도심권으로 약 30분 대에 이동할 수 있다. 서울외곽순환도로 통일로 IC도 인근에 있어 수도권 전역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2023년 개통이 예정된 GTX 연신내역도 가까운 편이다. 신분당선 연장노선인 삼송역은 한 정거장 거리에 있다.

고양지축지구 중심에 있는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고양지축지구는 전체 118만2937㎡ 규모로 조성되는 공공택지개발지구다. 단지 인근으로 중심상업지구가 예정돼 있다. 단지 주변에는 유치원, 초등·중학교가 각각 조성될 예정이다.
은평뉴타운과 삼송지구의 인프라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롯데몰 은평점을 비롯해 지난해 8월 개장한 스타필드 고양, 이케아 고양점 등의 대형 쇼핑 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내년 개원 예정인 가톨릭대 은평성모병원 등의 의료시설도 인근에 있다.

지축지구는 북한산, 노고산, 오송산이 둘러싸고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입주민들이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창릉천 수변공원이 가깝다. 단지는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을 높였다. 커뮤니티 시설로는 테마형 물놀이터 등을 들일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고양시 덕양구 원흥동 633의5에 들어선다. 입주는 2020년 12월로 예정됐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