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는 독립법인대리점(GA·General Agency)인 '태왕파트너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금융투자는 다수의 투자권유대행인(FA)을 통해 금융판매 채널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협업을 통해 금융시장 트렌드에 맞춰 '대고객 금융상품 세미나'를 정기 개최하고, 공동 마케팅도 함께 실시할 예정이다.

박석훈 하나금융투자 부사장은 "협약을 통해 '태왕파트너스' 채널이 확보되면서 다양한 고객에게 금융투자에 대한 도움을 줄 수 있는 기회가 열리고 연령별로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태왕파트너스는 지난해 설립된 독립법인대리점으로 200명의 FA가 활동하고 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기자 오정민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