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 72~84㎡ 총 732가구 규모
지하철 3호선 지축역, 도보 10분대 단지

중흥건설은 오는 16일 경기 고양시 지축지구에서 ‘고양 지축지구 중흥S-클래스’의 모델하우스를 개관하고 분양을 시작한다.

단지는 지축지구 B-6블록에 들어선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의 7개동의 732가구다. 전용면적별로는 72㎡ 166가구, 84㎡A 483가구, 84㎡B 83가구 등이다.

고양 지축지구 중흥S-클래스는 지하철 3호선 지축역이 도보 10분 대 거리에 있다. 종로, 광화문 등 서울 도심으로 약 30분 정도면 이동 가능하다. 서울외곽순환도로 통일로 IC가 인근에 위치해 수도권 전역으로의 이동도 용이하다.

2023년 개통예정인 GTX 연신내역도 두 정거장 거리에 있다. 신분당선 연장노선인 삼송역이 한정거장 거리에 위치해 있어 새로운 수도권 광역교통의 중심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지축지구는 은평뉴타운과 삼송지구가 인접했다. 롯데몰 은평점을 비롯해 지난해 8월 개장한 스타필드 고양, 이케아 고양점 등의 대형 쇼핑 시설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2019년 개원 예정인 카톨릭대 은평성모병원 등의 의료시설도 가깝다. 단지 인근으로 중심상업지구도 예정됐다.

단지 주변에 유치원, 초․중교가 개교 예정이다. 단지는 남향 위주의 배치로 채광 및 통풍을 극대화 했다. 가족과 아이들이 함께 즐거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테마형 물놀이터가 있다.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원흥동 633의 5 번지에 있다. 입주는 2020년 12월 예정이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