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엠(43,80050 -0.11%)은 배용준 키이스트(2,88035 1.23%) 대표가 보유한 키이스트 주식 1945만5071주(25.12%)를 500억원에 취득하기로 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주당 매수가액은 2570원이다.

회사 측은 "경영권을 확보해 기존 사업부문과 함께 스타, 음악, MCN, UCG 등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기반으로 하는 디지털 엔터테인먼트·플랫폼 사업을 적극 추진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한경닷컴 김은지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