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서 정책 간담회 개최

민주평화당은 13일 정부와 정책간담회를 갖고 폐쇄 갈림길에 선 한국GM 군산공장 및 경영위기를 겪는 금호타이어 문제에 대한 대책을 논의한다.

평화당 지도부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획재정부 고형권 1차관, 산업통상자원부 문승욱 산업혁신성장실장, 산업은행 이대현 수석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고 GM 사태 및 금호타이어에 대한 해법을 논의한다.

정부 측이 먼저 그동안 검토해 왔거나 검토 중인 방안을 제시하면 평화당 국회의원 및 광주시 부시장, 전북도 부지사가 전북 군산 및 광주의 지역경제 회복을 주제로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장병완 원내대표는 "두 회사가 각각 지역경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만큼 단순히 재무적 시각으로 접근하는 것이 아니라 일자리 유지와 직결된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