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온라인게임 '드래곤네스트' 원작…中 매출 2위 기록
액토즈소프트 1년 반만의 신작…카카오게임즈와 공동 배급

오명수 액토즈소프트 이사가 13일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호텔에서 모바일게임 '드래곤네스트M' 서비스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 사진=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중국에서 돌풍을 일으킨 모바일게임 '드래곤네스트M for kakao'가 오는 27일 국내에 출시된다. 액토즈소프트(11,700250 2.18%)가 1년 반만에 선보이는 모바일게임 신작으로, 중국 흥행 열풍을 국내로 이어올 수 있을지 주목된다.

액토즈소프트는 카카오게임즈와 함께 13일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호텔에서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드래곤네스트M 서비스 계획을 발표했다.

오명수 액토즈소프트 이사(사진)는 "액토즈소프트는 앞으로 대작 위주로 모바일게임 역량을 강화해나갈 것"이라며 "그 선봉에 있는 게 드래곤네스트M"이라고 말했다.

드래곤네스트M은 중국 샨다게임즈가 한국 아이덴티티게임즈의 PC온라인게임 '드래곤네스트'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해 만든 모바일게임이다. 원작의 세계관과 스토리를 계승했으며, 동화풍 그래픽과 개성있는 캐릭터 등이 특징이다. 국내 퍼블리싱(배급)은 액토즈소프트와 카카오게임즈가 공동으로 맡았다.
원작 드래곤네스트는 한국과 중국 등 아시아 시장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현재 전세계 2억명의 이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드래곤네스트M은 지난해 3월 텐센트를 통해 중국에서 먼저 서비스를 시작했다. 출시 하루 만에 현지 애플 앱스토어 인기 순위 1위, 매출 순위 2위를 달성한 바 있다. 드래곤네스트M이 1년간 중국에서 올린 매출만 약 3000억원으로 추산된다.

이시우 카카오게임즈 사업본부장은 "원작이 국내외 PC온라인게임 시장에 한 획을 그었던 것 처럼 드래곤네스트M이 모바일게임 업계에 새 열풍을 일으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게임·엔터 분야를 취재합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