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조류 전문 기업 ㈜지디이가 직접 연구해 탄생 … 국내 최초 아스타잔틴 대량 생산 성공

미세조류 전문회사 (주)지디이가 국내 최초로 아스타잔틴 대량 생산에 성공하며, 미세조류인 헤마토코쿠스에서 추출한 아스타잔틴을 다량 함유한 화장품 브랜드 ‘아토잔’을 출시하였다고 밝혔다.

붉은 점액성 유성 물질인 아스타잔틴은 미세조류의 일종인 헤마토코쿠스가 과도한 햇빛 등 스트레스를 받을 때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해 만들어 내는 물질로, 항산화제의 제왕으로 불린다.

아스타잔틴은 과산화 물질의 제거를 통한 간세포의 보호, 근육세포 보호를 통한 운동능력 향상, 눈 보호, 치매 증상의 완화, 피부 보호 등 특유의 항산화력으로 인체의 여러 부위에서 작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디이가 이번에 선보인 화장품 ‘아토잔’은 다량의 아스타잔틴 첨가 시 발생하는 특유의 강한 붉은색 때문에 사용 편이성이 좋지 않아 연구 끝에 레시틴을 이용한 리포좀을 만들어 첨가해 출시되었다.

(주)지디이 관계자는 “아스타잔틴의 피부 보호 성능이 가장 많이 발휘되는 대상은 민감성 피부, 특히 아토피 증상이 있는 피부 또는 피부노화가 시작되는 연령대의 피부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아스타잔틴은 피부에 즉각 반응하는 물질이 아니며, 아스타잔틴이 피부의 효소 시스템을 변경하고 효과를 발휘하여 피부 콜라겐을 재생시키는 유전자를 활성화시키고 섬유 모세포 성장인자를 유도하며 가려움의 원인인 면역글로불린 G의 농도를 감소시키는 등 피부세포를 근본적으로 바꾸어 주기까지는 적어도 한 달 정도가 걸리므로 그 이상은 사용해야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인터넷 상에서 일명 빨간 크림으로 알려진 아토잔 아스타잔틴 화장품에 대한 더욱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주)지디이는 헤마토코쿠스를 효율적으로 배양하고 추출하는 연구를 통하여 배양 배지의 조성, 세포 수확장치, 효율적인 광배양 반응기의 개발과 사용, 단순한 추출 방법 등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