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손태영의 공항을 런웨이로 만들어 버리는 독보적인 공항패션으로 눈길을 끌었다.

지난 12일 오후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화보 촬영 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태국 치앙마이로 출국한 손태영은 따뜻해진 날씨만큼 가벼워진 옷차림으로 봄 느낌을 물씬 풍기는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이 날 손태영은 블랙 컬러 팬츠와 가죽 자켓에 화이트 스니커즈를 착용해 블랙 앤 화이트 패션을 선보였다. 여기에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이 장식된 옐로우 컬러 숄더백을 매치해 감각적인 봄 스타일을 완성했다. 손태영이 착용한 숄더백은 가방 브랜드 해프닝아우어의 슈가백으로 정사각형의 심플한 디자인에 크리스털의 고급스러움을 더한 가방이다.

한편, 손태영의 화보는 코스모폴리탄 5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