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북한과의 대화에 대해 "엄청난 성공을 거둘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펜실베이니아에서 열릴 행사 참석차 헬기를 타고 이동하기에 앞서 기자들에게 "북한이 아주 잘 해 나가리라 본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그는 이처럼 기대섞인 예감으로 볼 수 있는 언급을 하면서 북한이 앞서 북미정상 회담을 제안하는 과정에서 했다고 알려진 핵, 미사일 추가 실험 금지 약속과 비핵화 의지 표명을 상기시켰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매우 성공적일 것으로 본다"며 향후 북한과의 대화 성과를 재차 낙관하고 "우리는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