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은 10일 촛불 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 정부와 함께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김현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국민의 힘으로 박근혜 전 대통령을 파면시킨 지 꼭 1년이 됐다"며 "그사이 탄생한 문재인 정부는 '천지가 개벽했다'는 평가 속에 큰 환호와 박수를 받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 모든 것은 대한민국 국민의 힘으로 가능했다"며 "민주당은 매진해서 경이로운 나라, 나라다운 나라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4월 말 3차 남북정상회담과 5월 예정된 북미정상회담 역시 국민의 힘 때문에 이뤄질 수 있었다"면서 "민주당은 오는 6·13 지방선거를 잘 치러 국민의 뜻에 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개헌을 통해 국민의 기본권을 신장하고 자치분권과 복지, 경제정의 등의 가치를 헌법에 온전히 실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