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는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대회가 개막하는 9일부터 폐막일인 18일까지 잠실 롯데월드타워 최상층에 성화를 점등한다고 밝혔다.

롯데는 패럴림픽 대회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월드타워 가장 높은 곳에 8천400여개의 LED 조명을 활용해 성화를 밝힌다.

공식 후원사인 롯데백화점은 평창동계올림픽과 마찬가지로 패럴림픽 기간에도 슈퍼스토어와 기존 영업장, 공항, 철도역 등에서 패럴림픽 기념상품을 판매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