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다음달로 예정된 남북정상회담과 관련해 '정상회담 준비위원회'를 구성한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9일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오늘 4월말 예정된 남북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남북정상회담 준비위를 꾸릴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남북정상회담 준비위원장은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이 맡게 된다.

김 대변인은 "준비위의 중요 임무는 4월 회담에서 남북관계 발전을 이끌 실질적 합의를 도출하는 것"이라며 "회담을 위한 남북 양측의 고위급 실무회담에도 참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