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차세찌 결혼

한채아 차세찌 결혼

배우 한채아가 공개 열애 중인 차세찌와 결혼을 발표했다.

8일 오전 한채아의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한채아 씨가 소중한 만남을 이어온 차세찌 씨와 서로에 대한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평생의 동반자가 될 것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예식은 오는 5월, 가족 친지들과 가까운 지인들의 축하 속에 조용히 진행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의 앞날에 많은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란다. 더불어 결혼 후에도 변함없이 배우로서 활발히 활동을 펼칠 한채아 씨의 행보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1986년생인 차세찌는 축구감독 차범근의 둘째 아들이자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차두리의 동생이다. 1982년생인 한채아보다 4세 연하다. 두 사람은 정조국 김성은 부부의 소개로 만나게 돼 연인 관계를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한채아는 지난해 3월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 제작발표회에서 열애설 관련 질문이 던져지지 않았음에도 직접 마이크를 잡고 열애 사실을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당시 한채아는 “얼마 전 열애설이 보도됐다. 사실 나는 회사와 사적인 사생활 부분에 대해 소통을 하지 않는 편"이라며 "그 분과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는 게 사실이다”라고 차세찌와의 열애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이하 한채아 측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미스틱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 한채아 씨와 관련한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한채아 씨가 소중한 만남을 이어온 차세찌 씨와 서로에 대한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평생의 동반자가 될 것을 약속했습니다.

예식은 오는 5월, 가족 친지들과 가까운 지인들의 축하 속에 조용히 진행될 예정입니다.

두 사람의 앞날에 많은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더불어 결혼 후에도 변함없이 배우로서 활발히 활동을 펼칠 한채아 씨의 행보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