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배성우가 6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tvN 새 토일드라마 '라이브'(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정유미, 이광수, 배성우, 배종옥 주연의 '라이브'는 경찰 지구대에서 일어나는 사건 사고들을 중심으로, 일상의 소중한 가치와 소소한 정의를 지켜가기 위해 노력하는 경찰의 애환과 상처를 다루는 드라마로 오는 10일 첫 방송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