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박철민 문재인 대통령과 일화 소개

배우 박철민이 문재인 대통령 앞에서 "다른 분을 찍었다"고 고백한 사연을 전했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박철민은 치매 관련 행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만난 일화를 털어놨다.

그는 "저희 어머님이 치매를 앓고 있어 제가 치매 홍보 대사로 활동 중"이라며 "문 대통령이 저를 관련 행사에 초청해줬다"라고 말했다.

박철민은 "사실 문재인 대통령을 찍지 않았고 다른 분을 찍었기에 죄송하고 양심이 편하지 않았다"라고 당시 심경을 전했다.

행사에서 사회자는 박철민에게 애드리브를 요청했고 그는 "'쉭쉭 이것은 입에서 나는 소리가 아니여'를 했는데 반응이 좋았다. 그에 힘입어 '저는 사실 대통령님을 안 찍었습니다'라고 고백했다"라고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박철민의 이런 고백에도 즐거워하셨다고. 그는 문 대통령에 대해 "넓으신 분"이라고 평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