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충무로 '필스트리트' 가게들을 위한 백종원의 솔루션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직접 가게들을 돌아보며 장사 노하우와 메뉴 변경에 대한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누며 각 가게 맞춤형 솔루션을 선보였다.

제일 먼저 떡볶이집을 찾아간 백종원은 직접 장사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특별한 솔루션을 시작했다. 백종원은 능숙한 모습으로 장사하는가 했지만, 익숙지 않은 가게다 보니 떡볶이에 떡을 넣지 않는 실수를 저질렀다.

하지만 백종원은 손님에게 "이벤트에 당첨되었다"며 음료수를 서비스로 주는 임기응변을 펼쳤다.
이밖에 백종원은 스테이크집을 찾아 새 메뉴 개발을 위한 회의에 나섰다. 하지만 스테이크집 사장님은 백종원이 제안한 메뉴를 거절해 솔루션 난항을 예고했다.

'육수 대결'에서 백종원에게 패한 국숫집 사장님 역시 "결과에 승복할 수 없다"며 솔루션 받기를 거절했다.

이에 백종원이 긴급 면담에 나섰지만 "새 메뉴 레시피를 만들어 달라"는 국숫집 사장님의 말에 할 말을 잃고 대화를 멈췄다.

또한 엉터리로 책정된 원가계산표를 확인하던 백종원은 "웃으면서 이야기 할 게 아니다"라며 분노했고, 뒤이어 "멸치국수를 안 좋아한다"는 멸치국숫집 사장님의 말에 "뭣 하러 국수 장사를 하냐"고 일갈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